바람의아이들

주소 | 04001서울시 마포구 동교로17안길

T 02 - 3142 - 0495 | F 02 - 3142 - 0494

barambooks@daum.net

© 2019 barambooks

Socials

Sign up for our newsletter

변형 판형 | 384쪽 | 31,500원 | ISBN 978-89-9087-866-3|2008.10.10

글쓰기 다이어리

  • 수지 모건스턴이 일러주는 글쓰기의 ABC <글쓰기 다이어리>

     

    수지 모건스턴은 자녀 교육에 힘쓰는 유태인답게 아이들에게 학교와 교육이 중요하다는 걸 무척이나 강조한다. <조커>에 나오는 노엘 선생님은 어쩌면 수지 모건스턴의 모습인지도 모른다. 그렇다면 글쓰기 선생님으로서의 수지 모건스턴은 어떨까? 수지 모건스턴의 방한에 맞춰 출간되는 <글쓰기 다이어리>는 작가의 교사로서의 모습이 가장 잘 반영되어 있는 책이다. 60평생 책을 읽고 글을 써온 작가는 대가들이 대개 그렇듯 근엄한 표정을 짓거나 선문답을 하는 대신 책상 옆에 붙어 앉은 가정교사처럼 하나하나 구체적인 방향을 가리키고 슬쩍슬쩍 귀띔을 건넨다. 

    물론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1년 365일치 다이어리로 구성되어 있는 <글쓰기 다이어리>는 거창한 작품을 목표로 하는 글쓰기 방법론은 아니다. 멋진 작품을 엄청나게 많이(90권이나!) 써낸 작가에게 뭔가 그럴싸한 이론을 기대했다면, 어쩌면 조금 실망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글쓰기 다이어리>가 분명하게 염두에 두고 있는 독자는 ‘정말 글을 쓰고 싶지만 도무지 방법을 알 수 없는 사람들’ 이른바 ‘글쓰기의 초보’들이다. 그래서 다이어리를 한 장 한 장 넘기며 수지 모건스턴이 가리키는 대로 한 발짝 두 발짝 떼다 보면 어느새 자연스럽게 자기 자신을 표현할 수 있게 해 주려는 것이다.